이장호
  중고 켐핑카 사기 당할 뻔한 이야기
  

중고 켐핑카 사기 당할 뻔한 이야기
평소 켐핑카에 관심이 있었다. 활동 할 수 있는 10여년에 있으면 괜찮겠다는 생각으로 인터넷으로 조사해보니 신차의 경우 국산 봉고나 포터기준 4천만원에서 7천만원 대였다. 중고차 사이트도 있어 가보니 아주 다양하고 1천만원에서 2천만원대도 있었다. 그 중 2012년식에 7만 km가 있었고 내부도 사진으로 보통수준인 2천만원대가 있어 전화 연락해보니 부천이라며 오면 볼 수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가서 보기로 하고 전철로 가서 만나 차량을 보았다. 트럭의 경우 보통 중고차라도 20만km까지는 별문제 없이 운행 되는 게 나의 상식이었다. 가격은 18백만원정도이고 괜찮은 것 같아 고려해보겠다고 하고 돌아왔다.
돌아온 직후 15백만원까지 가능하다며 다시 와 달라고 해 다음날 다시 갔다. 중고차 가격이 천차만별이라서 인터넷에서 조사한 바에 의하면 비교적 싼 가격이라서 계약을 했다. 수속을 하는 동안 가다리라고 하더니 한참 후에 외제차라 1천만원 정도의 관세가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다른 차로 대체해주겠다는 것이다. 순간 나는 사기를 직감했다. 관세는 이미 매장에 올 때 해결된 것이다. 이미 계약한 사실을 약점삼아 다른 차를 비싸게 팔려는 사기수법 같았다.
나는 관세에 대해 이해를 못하고 설령 계약이 되었더라도 사전에 수속외에 다른 비용을 고지하지 않은 것은 거래가 원천 무효라고 주장하고 법적으로 해결하겠다고 맞서며 한 시간 가량 대치했다. 그들은 다른 차를 보여주겠다며 다시 비싼 가격을 제시했다. 그래서 둘러보니 담벼락에 “싼차주의 사기피해 우려”라는 현수막이 있었다. 아 이것이 나만의 문제가 아니구나 직감하고 그곳에 있는 신고 전화번호를 휴대폰으로 찍어 메모리 하자 그들은 무슨 사진을 찍느냐며 제지하려 하였다. 그리고 내가 전화기를 꺼낼 때마다 무슨 전화를 하느냐며 신경질 적으로 물어 보았다. 나는 다시 본 차도 가격대가 비싼 것 같으니
가격이 괜찮은 차가 있으면 연락하라고 하고 자리를 뜨려하니 계약위반 이라는 것이다. 그런 계약은 무효이니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하니
그들은 굳이 법적으로 하지말고 대체로 해결하자고 나를 설득 하려했다. 대체도 좋으니 합리적인 가격이 있으면 하겠다고 하자 네고해서 만들겠다고 했다. 오늘은 가고 다음에 연락하라고 하고 나는 걸어 나왔다. 그리고 그들과 헤어져 전철을 타고 오는 도중 그들은 전화를 걸어와 오늘거래는 취소했으니 다음에 적당한 차로 다시 연락을 하겠다고 하며 다시 와 달라고 했다. 이런 사례가 빈번하니 경찰서에서 현수막까지 붙인게 아니겠나? 즉 이들은 싼 값에 차를 인터넷에 올려 놓고 찾아오는 사람에게 계약을 유도하고 다른 사기핑계로 다른 차를 비싼 값으로 대체하도록 하는 사기 수법이 중고차 시장에 이미 만연했던 것이다. 인터넷에만 의존했던 나의 한계였다. 중고차 딜러들은 90%가 이미 사기꾼화 되어 있었다. 나의 경찰서 현수막사진 그리고 문자를 보내는 제스춰에 그들은 사기행각을 포기한 것 같다. 나중에 경찰서 현수막 사진을 자세히 보니 계약을 이유로 감금,협박,구타사례도 있는 모양이다.
2018-05-06 05:47:34 / 121.163.153.172

이름
내용
비밀번호

고호 올해들어 졸혼상태에 사기미수까지 ...년초에 토정비결을 보고 조심하지 않아 3재가 낀것 같다. 올해는 조심해야겠다.
의견글삭제하기
고호 이런 비슷한 온라인 사기는 부동산등 다른 분야도 있는 모양이다. 싼것을 믿지말자
의견글삭제하기
고호 악마는 디테일이 아니고 싼값에 있었다.
의견글삭제하기


     
  

관리자로그인~~ 전체 903개 - 현재 1/46 쪽
[N]
영자
2008-07-01
2061
903
김수일
2018-10-12
33
902
이장호
첨부화일 : 이효석 (9).JPG (68872 Bytes)
2018-09-06
125
901
백승철
2018-08-17
121
900
이장호
첨부화일 : ho1.jpg (162013 Bytes)
2018-07-20
242
899
백승철
2018-07-07
215
898
백승철
2018-05-31
293
897
백승철
2018-05-09
283
896
김수일
2018-05-09
269
이장호
2018-05-06
234
894
백승철
2018-04-21
295
893
백승철
2018-04-09
261
892
백승철
2018-04-01
286
891
백승철
첨부화일 : 국경없는 대화.jpg (110383 Bytes)
2018-03-10
417
890
이장호
첨부화일 : 3 (1).jpg (141288 Bytes)
2018-03-02
356
889
백승철
2018-01-06
394
888
산술벗
첨부화일 : 2018_새해일출.jpg (4236730 Bytes)
2018-01-01
292
887
산술벗
첨부화일 : 0cats_청계산.jpg (5118826 Bytes)
2017-12-13
332
886
조경철
첨부화일 : 1512456844508.jpg (1549584 Bytes)
2017-11-29
501
885
산술벗
첨부화일 : 01.하늘에서.jpg (2542524 Bytes)
2017-11-17
320
884
이장호
첨부화일 : 여수1.jpg (100834 Bytes)
2017-10-28
306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